[과신대 View 맛보기]


이번 학기에는, 늘 그래왔던 것 처럼 팀 켈러 목사의 BioLogos 기고문인 “Creation, Evolution, and Christian Laypeople”을 읽고 진행한 첫 번째 시간은 난데없이 상당히 개인적인 차원의 고백들이 나와서 토론을 진행하면서 수위를 어떻게 조절해야 할 것인가를 조금 걱정하기도 했었습니다. 그 와중에 올해 수강하는 학생들은 아주 보수적인 개신교 배경, 카톨릭, 불가지론자, 무신론자, 무슬림까지 다양한 믿음의 배경을 가지고 있는 것을 알게 되었고, 감사하게도 모두 다 그 차이를 스스로 인정하고 조심하면서 때로는 조금 아슬아슬하게 한 학기를 보냈습니다. 그 덕분인지 이번 학기의 수업은 어느 해보다 더 활발하고 실제 논문에서 읽는 연구의 내용과 함의를 넘어서는 형이상학적인 논의들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 <과신대 View Vol.13> 과신대 칼럼 중


▶︎ 과신대 View Vol.13 보러가기: http://www.scitheo.org/151
▶︎ #과신대View 구독 문의 | scitheo.office@gmail.com

posted by 과학과 신학의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