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673

<업글 기초과정> 교재 무료 다운로드 과학과 신학의 대화에서 야심차게 준비한 교재를 무료로 제공해드립니다. 아래 링크를 클릭하셔서 회원가입을 하시면 교재를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교재 다운로드 링크 ☞ https://www.scitheo.or.kr/82 우종학 교수의 강의를 듣고 눈으로 강의 내용을 확인하고 중요한 내용을 필기하면서 공부하면 강의 내용을 확실하게 내 것으로 만들 수 있겠죠~^^ 수강신청 ☞ https://www.scitheo.org/737 ** 교재를 직접 받아보길 원하시는 분은 수강신청 시 교재를 선택해 주시면 인쇄된 교재를 집으로 배송해드립니다. 2021. 8. 26.
탈레반, 원리주의 그리고 신앙 탈레반, 원리주의 그리고 신앙 1. “탈레반은 인류 문명의 수치다” 모 라디오 아침 보도 프로그램에서 한 전문가가 아프가니스탄 사태를 설명하면서 탈레반의 무도한 만행을 규탄하며 한 말이다. 탈레반은 종교의 이름을 걸고 하는 행동을 통하여 왜 그런 악명을 얻게 된 걸까? 그들이 믿는 이슬람교가 비인륜적인 악마의 종교이기 때문인가? 그렇다면 전 세계의 인구의 1/4이나 되는 20억 명의 인구가 무슬림이고 지금도 가장 성장 속도가 빠른 종교라는 사실이 잘 설명되지 않는다. 많은 이슬람 국가들이 현대 사회에서도 정교의 분리를 인정하지 않고 여전히 신정국가 체계를 유지하려고 하여 많은 문제를 낳고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다 그런 것은 아니다. 비교적 민주적인 정치를 통하여 안정된 사회를 이루고 있는 나라가 더 많.. 2021. 8. 24.
지구를 공경하는 신앙 래리 라스무쎈 | 지구를 공경하는 신앙 | 생태문명연구소 | 2017 신학자의 책임 라스무센이라는 이름을 처음 접하게 된 건 본회퍼를 공부하면서였다. 오래전 책이지만 그가 쓴 본회퍼 해설서(Dietrich Bonhoeffer: Reality and Resistance, 1972)는 상당히 인상적이었고, 이후 나에게 큰 영향을 주었다. 그의 책이 국내에 소개되지 않아 아쉬워하던 차에 우연히 이 책을 발견하고 바로 주문해서 읽었다. 국내에는 그리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이미 미국에서는 영향력 있는 기독교윤리학자로 자리매김했고, 특별히 환경 윤리와 사회 정의에 관심을 두고 연구한 신학자로 알려졌다. 그는 1986년부터 2004년까지 유니언 신학대학(Union Theological Seminary)에서 라인홀드.. 2021. 8. 24.
과학과 신학의 대화 <핵심과정> 'Follow-Up' 안내 Follow-Up 'Follow-up'은 오늘날 이슈를 다루는 핵심과정의 후속강의입니다. 이번 'Follow-up'의 키워드는 생태(Ecology)입니다. '유기체나 유기체의 무리가 자신과 둘러싼 환경과 맺는 관계'를 가리키는 이 단어는 당연하게 여겨졌던 인간중심의 사고관을 돌아보게 합니다. 기후위기의 시대에 '지혜서'(송민원 교수)와 '여성신학'(구미정 교수)의 시각으로 하나님˙인간 ˙자연의 관계를 돌아보고, 창조세계를 바라보는 두 강의는 시기적절하고, 필요한 강의입니다. 'Follow-up'과 함께 생태를 대하는 패러다임 전환을 경험해보시면 어떨까요? Follow -Up 수강신청 바로가기 ◎ 핵심과정 'Follow-up' 개요 수강 일시 : 2021년 9월 13일~10월 10일 (수강신청 9/22일까.. 2021. 8. 10.
2021년 하반기 콜로퀴움 안내 2021년 하반기 콜로퀴움을 소개합니다. 이번 콜로퀴움은 팬데믹과 기후위기라는 절망적인 삶의 현실 속에서 우리는 어떤 삶, 어떤 신앙, 어떤 그리스도인으로 거듭나야 하는지를 함께 고민하고 이야기 나누는 시간으로 준비했습니다. 특별히 하반기 콜로퀴움은 강사의 강의를 듣고 온라인 줌으로 직접 질문 할 수 있는 대담 시간을 준비했습니다. 대담 중 질문을 남겨주시면 강사님께서 직접 대답을 해드립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28회 콜로퀴움 수강신청 바로가기 제28회 콜로퀴움 "팬데믹 시대, 그리스도교 역사에서 배울 것은 무엇인가?" 팬데믹은 인류의 역사와 함께 한, 어쩌면 반복되는 비일상성이다. 그리스도교는 팬데믹 시대에 남다른 특징을 보여주었다. 그것은 근원적인 사랑과 헌신, 희생양을 찾으려는 폭력의 제어,.. 2021. 8. 9.
과신대 <핵심과정> 2021년 가을학기 모집(9월~12월) 과신대 은 10명의 전문가로부터 성서학, 창세기 해석, 조직신학의 창조론, 자연의 역사, 과학에 대한 이해, 무신론, 다양한 창조의 관점, 과학과 윤리 등 핵심적인 주제를 배우는 강좌입니다. 은 과학과 신앙에 대해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는 국내 유일한 커리큘럼으로, 목회자나 교사를 포함하여 일반 성도 누구나 참여가능한 교육 기회를 제공합니다. ◎ 핵심과정 수업 안내 ◎ ○ 전체수강 신학과정 1강 (9/13) 창세기와 창조 기사 해석 _ 김근주 (기독연구원 느헤미야) 2강 (9/20) 지구연대와 죽음에 대한 성서적 이해 _ 전성민 (밴쿠버기독교세계관대학원) 3강 (9/27) 창조에 대한 신학적 이해 _ 김정형 (장로회신학대학교) 4강 (10/4) 하나님형상, 인간에 대한 신학적 이해 _ 이용주 (숭실대학교.. 2021. 8. 9.
과신View vol.51 (2020.8)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전체 글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mailchi.mp/a86dd540da5a/view-vol43-1952931 과신View vol.51 목록 [자문위원 칼럼] "인간이란 무엇인가?" 2021 베리타스 포럼 후기 [SF 영화와 기독교] 블랙위도우: MCU의 멀티버스 이해하기 [과신대 사람들] '기초과정'을 왜 들어야 할까요? 우종학 교수 인터뷰 [과신대 연구모임] 8월 과신대 연구모임: 생명 윤리 개괄 특강 [바이오로고스 Commnon Questions] 진화적 창조는 성경무오성과 양립하나요? [기자단 칼럼] 프리초프 카프라의 "현대물리학과 동양사상"을 읽고 [기초과정 수강생 후기] 김기환, 유준호님 인터뷰 [사무국의 소소한 일상] 2021년 8월 2021. 8. 9.
사무국 소식 202108 과신대가 지금의 모습으로 자리를 잡기까지는 회원들의 자발적인 북클럽이 큰 몫을 했습니다. 서울대입구 근처 더처치 옥상에서 한 달에 한 번씩 책을 읽고 토론을 하면서 과신대 모임을 탄탄하게 만들어나갔죠. 그 이후 각 지역에서 정회원들을 중심으로 몇 개의 북클럽이 자생적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제주도와 미국 LA에서도 모임이 만들어졌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더 이상 함께 모여 책을 읽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어쩔 수 없이 온라인으로 모일 수밖에 없었는데, 오히려 위기가 기회가 되어 이제는 지역에 상관없이 모임의 주제와 성격으로 각각의 북클럽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오세조 목사님은 그동안 수원남부 북클럽에서 활동하시다가 이번에 새롭게 시작하는 ‘과신대 필독서 북클럽’을 진행해주셨습니다. 말 그대로 과신대에.. 2021. 8. 9.
8월 과신대 연구모임: 생명 윤리 개괄 특강 과학과 신학의 대화(이하 과신대)에서는 한 달에 한 번씩 ‘연구모임’의 시간을 가집니다. 참여하는 회원들은 대부분 연구자입니다. 연구모임은 크게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합니다. 1부에서는 ‘과학과 신학’에 관련한 다양한 주제를 대상으로 특강을 듣는 시간을 갖습니다. 현재는 연구모임 회원들을 중심으로, 각자의 전공과 ‘과학과 신학 분야’를 접목하는 형식의 특강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2021년에 과신대 연구모임에서 다루는 연구 주제는 바로 ‘합성생물학’입니다. 작년 노벨화학상에 선정된 연구자들이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CRISPR-Cas9) 기술을 개발한 공로로 상을 받기도 하였는데요. 한때 화두가 되었던 만큼 연구모임에서도 이 주제를 ‘과학과 신학’의 시각에서 조명해보기로 했습니다. 이전 특강으로는, 지난.. 2021. 8. 6.